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칼럼눈건강정보

칼럼눈건강정보

눈건강 정보 칼럼

게시판 상세
제목 겨울철 실내에서만 생활하면 눈건강을 해친다?
작성자 아이러브아이 (ip:)
  • 작성일 2015-02-09 13:56:19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720
  • 평점 0점

겨울철 실내에서만 생활하면 눈건강을 해친다?





요즘 추위로 대부분의 사람들은 가급적 외출을 삼가고 실내에만 머무르는 추세다.

그러나 겨울철 계속 실내에만 머물게 되면 눈 건강에 좋지 않다.

물론 실내 자체가 눈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 것은 아니다.

다만 눈 건강을 위협하는 요소가 자리하고 있을 뿐.


눈 건강을 위협하는 첫 번째는 건조한 실내 환경이다.

겨울이 되면 사람들은 추위에서 벗어나기 위해 각종 난방 기구를 사용해 실내온도를 높여 건조한 환경을 만든다.


환경이 건조하면 피부 뿐만 아니라 눈도 건조함을 느끼기 때문에 안질환인 '안구건조증'이 유발되기도 하며

안구건조증을 앓고 있는 사람의 경우 증상이 더 악화될 수 있다.


추운 겨울철에는 안구건조증 예방을 위해서라도 실내에 가습기 혹은 가습효과가 뛰어난 식물, 빨래 등을 배치해놓는 것이 현명하다.

또 화장실이 실내에 있다면 화장실 문을 살짝 열어두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화장실은 습기가 많은 공간이기 때문에

문을 열어두면 습기제거에 어느 정도 도움이 되며 실내가 건조해지는 것을 막아 준다.


눈에 영향을 미치는 요소는 건조한 실내 환경 뿐만 아니라 컴퓨터 사용과 TV 시청도 있다.

실내에 머무르는 시간이 늘어날수록 컴퓨터 사용과 TV시청은 증가할 수 밖에 없으며

장시간 전자기기에 눈이 노출될 경우 노안을 일찍 부를 수 있다.


노안은 원거리의 사물은 잘 보이는 반면 근거리의 사물은 잘 보이지 않는 현상으로 대부분 40대부터 시작된다.

그러나 최근에는 스마트폰의 보급으로 30대에 노안이 찾아오는 이른바 '젊은 노안'이 등장, 그 수는 매년 조금씩 증가하고 있다.


스마트폰이나 컴퓨터 화면을 휴식 없이 계속 보면 눈이 피로를 느끼고 활성산소가 생성, 안구건조증이 심화될 수 있다.

이로 인해 평균보다 빠른 젊은노안이 시작되기도 하는 것이다.


겨울철, 춥다고 해서 너무 실내에서 컴퓨터와 TV시청만 하루 종일 하는 것은 눈 건강에 좋지 않다.

틈틈이 환기를 하고 가능하다면 공원 산책과 같은 간단한 야외활동이라도 자주 해주는 것이 좋다 .


출처 : 이종호닷컴

 




첨부파일
비밀번호 *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수정 취소

/ byte